시작페이지로 설정 즐겨찾기에추가 RSS에 추가
| Mobile icon 모바일모드 | 위치별광고안내 | 로그인 | 회원가입
2017년07월28일fri
기사최종편집일  최종뉴스편집일
비마이너로고
news
뉴스상세검색 버튼
기사등록 기사제보
전체메뉴 뷰 펼침
HOME 뉴스홈 > 기획연재 > 따끈따끈오늘의창작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손그림
로사이드_따끈따끈 오늘의 창작 25
최유리 창작자
등록일 [ 2017년07월14일 16시24분 ]
잡은 손 | 최유리, 장지에 먹과 수채, 360x360mm, 2017
손 | 최유리, 장지에 먹, 360x360mm, 2017
인물을 그릴 때 손은 최유리 창작자에게 늘 난관이었다. 손은 늘 어물쩍하게 사라지기 일쑤였다. 그래서 손의 표정들만 집중해서 그려보기로 하였다. 손의 모양을 관찰하면서 목탄으로 스케치하고, 그 위에 먹과 수채물감으로 칠하는 방식을 가졌다. 손을 그리는 손. 손의 떨림을 그리는 손의 떨림. 성실하지만 담대하고, 거칠지만 따뜻한 손이 최유리 창작자의 손이고 그녀의 그림이다.

2년이라는 긴 호흡으로 1:1 아트링크를 통해 김인경과 최유리는 만났다. 낯설고 어렵게 느껴졌던 서로의 손과 생에서 부드러운 따뜻함을 느끼기까지 시간이 꽤 걸렸다. 다양한 시도와 실수를 거치면서 손에 맞는 재료, 그리고 싶은 주제를 알아가는 시간을 가졌고, 먹과 목탄이라는 따뜻하고 거친 재료를 만났다. 천.천.히. 그리고 꾸.준.히. 최유리 창작자는 자신만의 속도로 정물과 인물을 그려나가는 법을 배워가고 있는 중이다.

[따끈따끈 오늘의 창작] <로사이드>는 의미 없는 낙서 또는 장애에서 비롯된 증상으로 여겨져 버려지고 금지되던 예술 작업, 제도권 교육과 관계없이 지속하여온 독창적인 창작세계를 재조명하고 사회에 소개합니다. 최근에는 자폐성장애, 정신장애, 경계성 장애 등을 가진 창작자와 함께 창작활동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로사이드>는 이러한 창작물을 본 연재를 통해 정기적으로 소개하고자 합니다. * 홈페이지 : rawside.kr
올려 0 내려 0
로사이드 beminor@beminor.com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텔레그램 비마이너 구독하기 비마이너 paypal로 일시후원하기 새창으로열기 비마이너 정기후원하기 새창으로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거기 살고 있는 것들
수학공식
늪괴물
봉인된 시간
기원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수학공식 (2017-07-14 16:32:08)
늪괴물 (2016-12-27 10:47:02)
Disabled People News Leader 비마이너 정기 후원하기
Beminor SNS 비마이너 페이스북비마이너 트위터비마이너 텔레그램
기고 칼럼 기자칼럼

기고 작은이미지
스웨덴의 장애인권리협약과 탈시설을 향한 여정
전국장애인부모연대는 6월 22일부터 7월 4일까지 스웨덴 발달...

앉아 있어도 벌금, 누워 있어도 벌금, 벌...
[카드뉴스] 장애인 성폭력사건 언론보도...
숨겨진 감각축제 ‘페스티벌 나다’를 ...
포토그룹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