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7월22일sun
기사최종편집일  최종뉴스편집일
비마이너로고
news
뉴스상세검색 버튼
기사등록 기사제보
전체메뉴 펼침
HOME 뉴스홈 > 기획연재 > 두개의시선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오체투지
최인기의 두 개의 시선
등록일 [ 2018년04월20일 15시36분 ]



‘오체투지’ 온몸을 땅에 던지며 기원하는 것을 말합니다.

 

장애인들이 자신의 신체를 아스팔트 위로 던지고 뒹굴었습니다. 대통령이 약속했던 ‘장애등급제 폐지’를 외치며….

 

광화문에서 청와대를 향해 온몸으로 뒹굴고, 누구는 무릎으로 기어 대통령과의 면담을 요구하였습니다.

 

아직도 세상이 나아지기 위해서는 더 많은 희생이 필요한가 봅니다.

 

아스팔트 위는 땀과 눈물로 범벅이었습니다.


그래도 희망을 잃지 않는 여러분들이 부럽습니다.

올려 0 내려 0
최인기 takebest@naver.com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텔레그램 비마이너 구독하기 비마이너 paypal로 일시후원하기 새창으로열기 비마이너 정기후원하기 새창으로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관절 없는 몸이 아스팔트 바닥에 엎드리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나눠 먹기 (2018-05-16 15:53:56)
봄날 (2018-04-09 18:33: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