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10월20일sat
기사최종편집일  최종뉴스편집일
비마이너로고
news
뉴스상세검색 버튼
기사등록 기사제보
전체메뉴 펼침
HOME 뉴스홈 > 뉴스 > 이동권ㆍ접근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휠체어 이용 장애인, 또다시 지하철 이용하다 사고당해… 장애계 ‘안전대책’ 촉구
객차와 스크린도어 사이에 앞바퀴 걸려 넘어져 수술까지
서울장차연, 서울교통공사 측에 “무인화 정책 중지하고 안전인력 마련해야”
등록일 [ 2018년09월27일 16시59분 ]

지하철과 승강장 사이에 전동휠체어 바퀴가 껴있는 모습.

 

지난 20일, 휠체어 이용 장애인이 지하철 하차 도중 객차와 스크린도어 사이 틈에 앞바퀴가 걸려 넘어진 사고와 관련해 장애계가 지하철 안전대책을 강력히 촉구하고 나섰다.

 

에이블뉴스에 따르면 지난 20일 한 휠체어 이용 장애인이 지하철 3호선 독립문역에서 내리다 객차와 스크린도어 사이 틈에 휠체어 앞바퀴가 걸려 넘어졌다. 이 사고로 그는 발목이 부러지는 중상을 입어 현재 수술까지 받았다.

 

이에 대해 서울장애인차별철폐연대(아래 서울장차연)는 27일 발표한 성명에서 이번 사고는 “서울교통공사의 책임면피식의 지하철 사고 대처방법이 불러온 예견된 사고”라고 강도 높게 비판했다. 그동안 서울장차연은 지난 2018년 10월 신길역에서 휠체어리프트를 이용하려다 사망한 고 한경덕 씨 사고에 대한 사과 및 안전한 장애인 이동권 보장을 서울교통공사와 서울시에 요구하며 ‘지하철타기 행동’을 벌여왔다. 이동권 보장과 관련해 서울장차연은 지하철 1동선에 엘리베이터 100% 설치, 지하철 입구에서부터 동행할 수 있는 안전인력 지원체계 등을 촉구해왔다.

 

그러나 서울장차연의 요구에 서울교통공사 측은 지난 11일 사과만 했을 뿐, 엘리베이터 100% 설치와 안전인력 지원 등에 관해서는 분명한 계획을 밝히지 않았다. 그뿐만 아니라 유가족을 상대로 한 리프트 추락사고 책임 관련 소송 역시 그대로 진행하고 있어 서울장차연은 “반쪽짜리 사과”라며 규탄해왔다.

 

이러한 상황에서 또다시 지하철 안전 미비로 휠체어 이용 장애인이 중상을 당하는 끔찍한 사고가 일어나자 장애계는 또다시 충격에 빠졌다. 서울장차연은 “서울교통공사는 현재 무인화정책을 추진 중에 있으며 안전인력 지원체계 구축 요구에 인력이 없다는 이야기로 답변해왔었다”면서 “장애인 및 교통약자들은 휠체어 리프트를 타기 위해 목숨을 걸거나, 승강장 사이 간격으로 인해 지하철을 타기 전 항상 두려움에 떨어야 한다. 언제 또 한 명의 지하철 이용자가 죽거나 다치는 일이 일어날지 모르는 상황에서 서울교통공사는 더는 이를 방관해선 안 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따라서 서울장차연은 “서울교통공사의 ‘반쪽짜리 사과 같은 태도’가 지속된다면 언제든지 지하철에 나서서 모든 시민에게 이러한 사실을 낱낱이 알릴 것”이라고 경고하며, △독립문역 지하철 승강장 사고에 대한 사과 △교통약자의 안전을 위협하는 무인화 정책 철회 △안전인력 지원 마련 등을 서울교통공사 측에 시급히 촉구했다.

올려 0 내려 0
박승원 기자 wony@beminor.com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텔레그램 비마이너 구독하기 비마이너 paypal로 일시후원하기 새창으로열기 비마이너 정기후원하기 새창으로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반쪽짜리 사과’ 이후 또다시 지하철에서 장애인 사고 당했는데… 서울시는 ‘시큰둥’
각종 서울시 장애인 정책 계획, ‘말잔치’로 끝나지 않으려면
서울교통공사, '신길역 추락참사 사과'에 장애계 "반쪽짜리" 지적
신길역 재판부 "휠체어리프트 위험성, 충분히 인지하고 있다"
“박원순 시장 장애인이동권 체험? 사망사고 난 신길역 리프트 꼭 타세요”
서울교통공사 신길역 재판에서 '휠체어 리프트는 장애인용 승강기' 주장
서울교통공사 신길역 휠체어 리프트 추락사에 대한 사과 끝내 거부
2001, 2002, 2006, 2008, 그리고 2017. 장애인은 휠체어리프트에서 떨어져 죽었다
리프트 호출버튼 누르려다 장애인 추락사...신길역 측 '리프트 이용과 관련 없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장애인 밀어내는 무인정보단말기, ‘법령 개선’으로 접근 보장해야 (2018-09-27 21:20:17)
장애인방송 목표달성이 96.1%? 실제론 '속 빈 강정' (2018-09-21 16:08: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