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11월20일wed
기사최종편집일  최종뉴스편집일
비마이너로고
news
뉴스상세검색 버튼
기사등록 기사제보
전체메뉴 펼침
HOME 뉴스홈 > 뉴스 > 이동권ㆍ접근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국토부, 올해 저상버스 877대 보급 계획 밝혀
친환경 정책에 맞춰 전기·수소 저상버스 우선 배정
대·폐차 시, 저상 버스 의무 도입 검토 예정
등록일 [ 2019년02월15일 15시08분 ]

국토교통부가 저상버스의 2019년 지자체별 보급 계획을 확정하여 전국 17개 시·도에 통보했다.

 

국토부는 올해 전년(802대)보다 9.5% 확대된 877대를 보급할 계획이며, 저상버스에 대한 국비 지원은 전년도 340억 원에서 10% 증가된 375.5억 원으로 확대한다고 밝혔다. 국비 지원은 저상버스와 일반버스 가격 차액인 9000만 원과 버스 구매에 대해 국가와 지자체가 각각 50%(서울은 국가 40%, 서울시 60%)씩 매칭하여 보조한다. 

 

국토부는 올해부터 저상버스 보급률 확대를 위해 전기·수소버스 등 친환경 버스 공급 정책과 연계 지원도 강화한다. 전기·수소 저상버스 구매 시, 환경부의 친환경 보조금(1억 원)과 함께 저상버스 보조금(9000만 원)을 지원받아 총 1억 9000만 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

 

특히, 전기·수소버스 등 범정부 친환경 버스 공급정책에 맞추어 전기·수소 저상버스 수요(354대)를 우선 배정하였고, CNG·디젤 버스는 나머지 예산 범위 내에서 지자체별 수요 및 집행력 등을 고려하여 배정하였다.

 

국토부는 환경부의 친환경 정책과 연계하여 전기·수소 등 친환경 버스를 저상버스로 보급하면, 저상버스 보급률이 2018년 기준 25%(추정치) 수준에서 2022년에는 약 40% 이상으로 증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국토부는 저상버스 보급 확대와 함께 이용 활성화를 위한 방안도 추진한다. 기존 저상버스의 차령 도래, 고장 등에 의한 대·폐차 시, 저상 버스로만 교체하도록 의무화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저상버스가 운행되지 않는 농어촌버스, 마을버스에도 도입할 수 있는 중형 크기의 저상버스도 내년부터 공급을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저상버스 이용 활성화를 위해 휠체어 이용자가 쉽게 이용할 수 있는 버스 시설 보완 방안, 안전한 승·하차를 위한 버스정류장 개선, 운전자 대상의 서비스 교육 강화방안 등도 검토할 계획이다.

 

올려 0 내려 0
강혜민 기자 skpebble@beminor.com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텔레그램 비마이너 구독하기 비마이너 paypal로 일시후원하기 새창으로열기 비마이너 정기후원하기 새창으로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서울시, 올해 ‘교통약자 이동편의시설 전수조사’ 나선다 (2019-02-20 15:58:53)
휠체어이용자, 올 하반기부터 고속・시외버스 타고 고향 갈 수 있어 (2019-02-01 16:31:03)
2020학년도 서울특별시교육청 특성화고 신입생모집
비마이너의 아름다운 유혹, 독자 인터뷰 비마이너의 아름다운 유혹, 독자 인터뷰 더보기
신간소개기사보기 도서 구매하기
기고 칼럼 기자칼럼

기고 작은이미지
우생학, 우리 시대에는 사라졌을까
우생학, 미국에서 중흥기를 맞다 우생학은 유럽에서 시작...

무엇이 독일 나치의 장애인 학살을 허락...
다가오는 ‘디지털 복지 디스토피아’의...
미래로 유예된 빈곤 해결, 오늘 죽어가는...
Beminor SNS 비마이너 페이스북비마이너 트위터비마이너 텔레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