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5월20일mon
기사최종편집일  최종뉴스편집일
비마이너로고
news
뉴스상세검색 버튼
기사등록 기사제보
전체메뉴 펼침
HOME 뉴스홈 > 뉴스 > 장애일반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장애인 무연고사, 1년새 2배 가까이 증가
2018년 무연고 사망자 5명 중 1명이 장애인
김승희 의원, “장애인 무연고사 급증 원인분석 시급”
등록일 [ 2019년04월22일 16시40분 ]

2018년 장애인 무연고 사망자 현황. 보건복지부 자료 김승희 의원실 재구성.
 

무연고 사망자 중 장애인 비율이 1년 새 두 배 가까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김승희 의원(자유한국당)이 22일 보건복지부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8년 전체 무연고 사망자 2279명 중 21.2%에 해당하는 483명이 장애인이었다. 이는 지난 2017년 13.4%(무연고 사망자 2010명 중 장애인 269명)보다 1.8배 증가한 수치다.

 

2018년 장애인 무연고 사망자를 장애 유형별로 살펴보면, 지체장애인이 173명(35.8%), 뇌병변장애인이 79명(16.4%), 그리고 정신장애인이 52명(10.8%)이었다. 특히 호흡기 장애인의 무연고 사망은 2017년에 한 건도 없었으나 2018년에는 10명(2.1%)으로 늘어났다.

 

2018년 장애인 무연고 사망자는 경기도가 100명으로 가장 많았고, 서울이 98명으로 근소하게 뒤를 따랐다. 그다음으로 많은 지역은 부산이었다. 2017년에 장애인 무연고 사망자가 한 명도 없었던 세종, 전북, 제주는 2018년에 세종 2명, 전북 16명, 제주 6명으로 모두 증가했다.

 

장애인 무연고 사망자 중 가장 많은 연령대는 65세 이상 노년층으로, 254명(52.5%)이었다. 65세 미만 연령대에서는 50대가 108명(22.4%)으로 가장 많았다.

 

김승희 의원은 "정부는 아직 장애인 무연고 사망자 실태조차 파악하지 못하고 있다"라며 "장애인 무연고사 급증에 대한 원인분석이 장애인실태조사 과정에서 조속히 이뤄져야 한다"고 전했다. 

올려 0 내려 0
최한별 기자 hbchoi1216@beminor.com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텔레그램 비마이너 구독하기 비마이너 paypal로 일시후원하기 새창으로열기 비마이너 정기후원하기 새창으로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삶뿐만 아니라 ‘존엄한 죽음’도 사회가 보장해야… “무연고사 대책 필요”
무연고 사망자는 매해 늘어나는데, 대책은 커녕 통계조차 부실
지난해 무연고사한 10명 중 1명이 장애인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장애인 폭행 확인하고도 ‘전원 불구속입건’에 “솜방망이 처벌” 반발 (2019-04-26 17:05:13)
장애인차별금지법 시행 11년, 장애계 “아직도 갈 길 멀다” (2019-04-20 14:3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