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10월01일thu
기사최종편집일  최종뉴스편집일
비마이너로고
news
뉴스상세검색 버튼
기사등록 기사제보
전체메뉴 펼침
HOME 뉴스홈 > 뉴스 > 이동권ㆍ접근권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장애인 유권자 100명, ‘소중한 한 표’ 행사하고 싶다… 집단 차별 진정
장애인의 참정권 배제, 장애인의 목소리 담긴 정책 만들지 못하는 결과 불러와
대통령선거, 지방선거 열리는 2022년까지 근본적 대책 마련해야
등록일 [ 2020년05월22일 11시35분 ]

지난 21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참정권 차별을 당한 100명의 유권자가 국가인권위원회에 집단 진정했다. 장애인차별금지추진연대는 오전 11시 인권위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진정 사실을 알렸다. 사진 장애인차별금지추진연대
 

지난 21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참정권을 침해당한 100명의 장애인 유권자가 국가인권위원회(아래 인권위)에 집단 진정했다. 장애인차별금지추진연대(아래 장추련)는 오전 11시 인권위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진정 사실을 알렸다.

 

현행 공직선거법에는 ‘선거권자가 선거권을 행사할 수 있도록 필요한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명시하고 있다. 장애인차별금지 및 권리구제 등에 관한 법률에도 △장애인의 참정권을 보장하기 위해 필요한 시설·설비 마련 △참정권 행사에 관한 홍보·정보 전달 △장애의 유형·정도에 적합한 기표방법 등 선거용 보조기구의 개발·보급 △보조원의 배치 등 정당한 편의 제공 등을 구체적으로 규정하고 있다.

 

그러나 이러한 규정은 잘 지켜지지 않고 있다. 장추련은 “2010년 지방자치단체 선거부터 10년간 참정권 모니터링을 했지만, 장애인 참정권 차별 문제는 반복적으로 발생했다”고 밝혔다.

 

특히 이번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갑작스럽게 발달장애인 투표지원에 대한 투표관리 매뉴얼이 변경되어 발달장애인이 사전투표를 하지 못했다. 이에 장추련은 선거를 하루 앞둔 4월 14일 인권위에 차별진정을 하고,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개선을 요청했지만, 개선되지 않은 채 선거가 진행됐다. 본투표에서도 발달장애인이 참정권 행사를 하지 못한 일이 다시 발생했다. 이에 장추련은 사전투표와 본투표에서 참정권을 침해당한 장애인 당사자들의 제보를 받았고, 인권위에 100명의 차별을 진정하게 됐다.

 

100건의 참정권 침해 진정 사례에는 △투표소 물리적·심리적 접근성 △이동지원·보조용구 지원 등의 부재 △선거지원 인력의 불친절 또는 지원 내용 미숙지 △시각장애인 투표보조용구 재사용 △청각장애인 수어통역 미제공 △시·청각장애인, 발달장애인에 대한 사전 선거 정보 제공 미흡 △발달장애인이 이해하기 어려운 투표용지 등의 내용이 담겨 있다.

 

장추련은 “참정권에서의 배제와 차별은 장애인의 권리를 반영하는 정책과 제도가 만들어질 수 없는 환경을 만든다”며 “다가오는 21대 대통령선거와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가 열리는 2022년까지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근본적인 참정권 차별 개선에 앞장설 수 있도록 인권위가 강력한 시정권고를 해야 한다”고 거듭 촉구했다.

올려 0 내려 0
허현덕 기자 hyundeok@beminor.com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텔레그램 비마이너 구독하기 비마이너 paypal로 일시후원하기 새창으로열기 비마이너 정기후원하기 새창으로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장애인들, 선거 때마다 반복된 참정권 침해에 중앙선관위 항의 방문 
‘혹시나 했는데 역시나’ 21대 국회의원 선거에서도 계속된 장애인 차별
20여 년 만에 첫 외출, 참정권 향한 어느 장애인의 여정
선관위로부터 투표 제지당한 발달장애인들, 인권위에 진정
참정권 박탈하는 선관위, 광장으로 나선 장애인들
선거공보물은 어렵고 투표용지엔 글자만 가득… 발달장애인은 어떻게 투표하지?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댓글, 욕설과 혐오를 담은 댓글, 광고 등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으니 댓글 작성 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헌재, ‘장애인 투표보조 2인 동반’ 선거권 침해 아니다… 기각 결정 (2020-05-27 19:25:07)
장애인들, 선거 때마다 반복된 참정권 침해에 중앙선관위 항의 방문  (2020-05-19 14:32: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