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8월13일thu
기사최종편집일  최종뉴스편집일
비마이너로고
news
뉴스상세검색 버튼
기사등록 기사제보
전체메뉴 펼침
HOME 뉴스홈 > 뉴스 > 정보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노량진: 터, 도시, 사람’ 전시회 열린다
오는 17일부터 25일까지 복합문화예술공간 행화탕에서 열려
40인 예술가의 구 노량진수산시장 투쟁과 일상의 기록
등록일 [ 2020년07월13일 17시24분 ]

‘노량진: 터, 도시, 사람.’ 포스터. 사진 예술해방전선 제공

 

구 노량진수산시장에서 터전을 빼앗긴 이들의 일상을 기록한 ‘노량진: 터, 도시, 사람’ 전시·공연이 오는 17일부터 25일까지 복합문화예술공간 행화탕(서울 마포구 마포대로 19길 12)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공연에는 40인 예술가들의 모임 ‘예술해방전선’이 구 노량진수산시장 상인의 삶과 고통을 그림, 사진, 음악, 영상을 선보일 예정이다. 그림, 사진, 영상에는 빈민운동가 최인기 작가, 안명현 작가, 이난영 작가 등 13명의 예술가가 참여한다. 23개 음악가 팀의 공연도 펼쳐진다. 

 

이번 전시·공연은 수협과 동작구청의 폭력적인 강제집행 과정을 목격한 예술가들이 의기투합하면서 시작됐다. 예술해방전선은 “상인 대부분 7~80대 고령으로 현재 노량진역 2번 출구 앞 보도육교에서 폭염 속 노숙농성을 이어가고 있다”라면서 “현 상황에 큰 책임이 있는 서울시와 동작구청이 적극적으로 개입하기를 촉구하고자 개최했다”라고 밝혔다.

 

공연은 매일 6시 30분부터 열린다. 단, 25일(토)만 오후 4시부터 시작한다. 텀블벅 후원자가 아니라면 공연·전시 당일 입장료 20,000원을 내야 한다.

 

▷ ‘노량진: 터, 도시, 사람’ 전시·공연 자세히 보기

올려 0 내려 0
박승원 기자 wony@beminor.com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텔레그램 비마이너 구독하기 비마이너 paypal로 일시후원하기 새창으로열기 비마이너 정기후원하기 새창으로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댓글, 욕설과 혐오를 담은 댓글, 광고 등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으니 댓글 작성 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무연고자 장례] 7월 15일(수) 무연고 기초생활수급자 오정길 님, 무연고 기초생활수급자 윤용호 님 장례가 서울시립승화원에서 있습니다. (2020-07-14 17:12:10)
중증장애인 위한 ‘스마트돌봄스페이스’ 연다  (2020-07-13 15:22: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