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8월16일sun
기사최종편집일  최종뉴스편집일
비마이너로고
news
뉴스상세검색 버튼
기사등록 기사제보
전체메뉴 펼침
HOME 뉴스홈 > 뉴스 > 문화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부모와 다른 아이들’ 통해 다름과 차이를 보다
새 책 『부모와 다른 아이들』
게이, 다운증후군 등 ‘다른’ 자녀 둔 가족 300가구 인터뷰
등록일 [ 2014년12월30일 19시12분 ]


부모와 다른 정체성을 지닌 아이들과 그 자녀를 둔 부모들의 이야기를 담은 책 『부모와 다른 아이들』(전 2권, 앤드루 솔로몬 저, 열린책들)이 출간됐다.

 

이 책은 게이, 청각장애인, 저신장 장애인, 다운증후군, 자폐증, 정신분열증, 강간으로 잉태된 아이, 범죄자가 된 아이, 트렌스젠더 등 '예외적'인 자녀를 둔 가족들에 대한 이야기다. 이를 위해 저자 솔로몬은 300가구가 넘는 가족들을 상대로 4만 쪽이 넘는 방대한 분량의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 책은 표면적으로는 양육에 관한 연구이며 심층적으로는 다름과 차이에 관한 연구이다. 1권은 청각장애, 다운증후군과 같이 겉으로 드러난 차이를 다룬다. 이어 2권에선 강간으로 태어난 아이, 범죄자가 된 아이 등 감추어진 차이들을 통해 윤리적이며 존재론적인 난제들을 제기한다. 저자는 이러한 이야기를 통해 인간성에 대한 인식의 확장을 끊임없이 요구하며 부모들의 경험을 통해 장애와 이상, 차이와 다름을 더 깊이 이해할 수 있도록 이끈다.

 

저자 솔로몬은 현재 케임브리지 대학에서 심리학 박사 과정을 밟고 있으며, 웨일코넬 의학 대학원의 정신 의학 강사로, 예일 대학교 정신 연구소 레즈비언과 게이, 양성애자, 트랜스젠더의 정신 건강 문제 특별 자문 등으로 활동하고 있다. 『부모와 다른 아이들』은 전미비평가협회상을 수상했으며 뉴욕 타임스 베스트셀러에 선정된 바 있다.

 


올려 0 내려 0
강혜민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텔레그램 비마이너 구독하기 비마이너 paypal로 일시후원하기 새창으로열기 비마이너 정기후원하기 새창으로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댓글, 욕설과 혐오를 담은 댓글, 광고 등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으니 댓글 작성 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S-14'가 현실인 여기서 보는 영화 '마미' (2015-01-07 15:39:25)
배리어프리 영화, 이제 안방에서 즐긴다 (2014-12-29 14:10: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