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10월02일fri
기사최종편집일  최종뉴스편집일
비마이너로고
news
뉴스상세검색 버튼
기사등록 기사제보
전체메뉴 펼침
HOME 뉴스홈 > 뉴스 > 사회 > 성소수자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사진] "사이언들 조차도 평등권을 지지한다"
외국인 참가자, 사이언인 코스프레로 성소수자 평등권 지지
등록일 [ 2015년06월29일 12시07분 ]

 

보수 기독교 단체의 반대, 경찰의 집회금지통고 등 숱한 우여곡절 끝에 16회 퀴어문화축제 퀴어퍼레이드가 무사히 끝났다.

 

퀴어퍼레이드는 성소수자의 자긍심과 인권을 외치기 위해 2000년부터 매년 진행되고 있는 행사로, 올해는 28일 서울광장에서 열렸다. 오전 11시 부스행사, 오후 2시 30분 개막행사가 진행됐고, 오후 5시부터는 약 1시간 동안 서울 도심 퍼레이드가 이뤄졌다. 행진은 을지로와 명동을 거친 뒤, 소공로를 통해 시청으로 되돌아오는 2.6km 구간에서 진행됐다. 지난해 서울 신촌 부근에서 진행된 2.2km 행진보다 0.4km 늘어난, 한국 퀴어퍼레이드 역대 최장 행진구간이었다.

 

이번 퀴어퍼레이드는 주최 추산 3만 명이 참여했다. 성소수자뿐 아니라 시민과 외국인, 다양한 시민사회단체의 참여가 두드러졌다. 이날 보수 기독교 단체에서도 퀴어퍼레이드 행사장 근처에 5000여 명(경찰 추산)이 운집해 행사 방해를 시도했으나, 큰 충돌은 발생하지 않았다.

 

이날 행사에서는 성소수자의 인권을 알리기 위한 다양한 방식들이 시도되기도 했다. 한 외국인 참가자가 사이언인(만화 「드래곤볼」에 나오는 우주인) 분장을 하고 성소수자의 평등권을 지지하는 피켓을 든 모습.

올려 0 내려 0
갈홍식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텔레그램 비마이너 구독하기 비마이너 paypal로 일시후원하기 새창으로열기 비마이너 정기후원하기 새창으로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댓글, 욕설과 혐오를 담은 댓글, 광고 등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으니 댓글 작성 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사진] "엄마, 나 게이야" (2015-06-29 12:14:14)
퀴어문화축제 집회신고, 성소수자·보수 기독교 단체의 불편한 동거 (2015-05-27 18:20: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