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름 비밀번호
도배방지키
 85979374

댓글 20 예비 베플
작성자
댓글숨기기
기자 보시오 03.16 15:54
여자 혼자 있는 집부터? 사실관계는 제대로 알고 있는 거요?
그 집에 남편 아들 다 있었고, 남편은 아내가 2층에서 확성기 들고 하는 거 다 지켜보고 있었수다. 그 남편은 경찰이라 그런지 집행용역들 일일이 신원확인하고 아무런 불법이 없으니 아무말도 못하고 위에서 불법적으로 공무방해하는 아내를 말리지 않고 구경하고 있던 건 알고 계신가요?
삭제
3 0
댓글의 댓글달기 2 리스트보기

시간순 | 추천순 | 반대순
꼴통 03.23 18:37
저 이때 여기서 상황 지켜보던 사람인데.
참나 용역인력 처럼 얌전히 라도있지....
도와주러 온 옥바라지선교회인가?? 전철연인지 몰라도 지나가는 사람들한테 욕하고
길도 안 비키고 어이가 없어서 또 전철연인지 선교회인지 몰라도 애들도 있고 나이드신 분들도 있는데 젊은 남자애 여자애 할거 없이 담배 퍽퍽 피어가며 히히덕 거리고 어이가 없어서 참나...
저두 진보성향이 있지만 요번에 전철연 옥바라지선교회 완전 실망했어요,,,
삭제
1 0
댓글의 댓글달기 0 리스트보기
dsdf 03.19 18:53
개만도 못한 건 이런자들 약자 코스프레를 한다는 것이다.
결국 돈 많이 못받으니 못나가겠다는건데,, 미친개에겐 몽둥이가 약이다.
아니면 현금청산을 하지말고 입주권을 받던가 이도저도 아니면서 조합원들 피해나 주는 인간 말종들
삭제
1 1
댓글의 댓글달기 0 리스트보기
이사람들 03.16 17:17
사람 사는 데에 역사가 필요합니까? 아파트의 역사에 자기 집에 계속 살겠다는 사람은 포크레인으로 밟으면 그만인가? 삭제
0 2
댓글의 댓글달기 0 리스트보기
에라이 03.16 17:00
이렇게 살지는 맙시다. 사람이 우선되야지요 삭제
1 2
댓글의 댓글달기 0 리스트보기
기자 보시오 03.16 15:54
여자 혼자 있는 집부터? 사실관계는 제대로 알고 있는 거요?
그 집에 남편 아들 다 있었고, 남편은 아내가 2층에서 확성기 들고 하는 거 다 지켜보고 있었수다. 그 남편은 경찰이라 그런지 집행용역들 일일이 신원확인하고 아무런 불법이 없으니 아무말도 못하고 위에서 불법적으로 공무방해하는 아내를 말리지 않고 구경하고 있던 건 알고 계신가요?
삭제
3 0
댓글의 댓글달기 2 리스트보기
솔직히 03.16 15:39
운동권들 여관바리 운영하는 여관 그것도 꼴랑 몇해전에 들어온게 생존권이다 투쟁하고 맨날 똑같지뭐, 생존권이다 역사다 하는데, 오래된 사람은 몇 없고 대부분 그 동네 오래살던 사람도 아님. 알박기 투쟁 화이팅. 무전취식 생존권 화이팅 삭제
1 1
댓글의 댓글달기 1 리스트보기
알박거들 사라져라 03.16 15:17
노동당 애들아 그리고 전철연 인간들아.... 니들이 사는 아파트는 하늘에서 내려온 천사가 지어준 아파트냐?.... 니네 자식들한테 사준 신혼집 아파트는 원주민 100%의 축복을 받으면서 지은 순결무구한 아파트냐? 저 3가구의 알박기 때문에 500명의 조합원들의 추가분담금이 6개월 동안 70억원이나 늘었다. 이전에 조합에서 저 현금청산자들에게 2번이나 조합원 분양신청 기회를 주면서 조합원으로 남기를 권했지만, 저들은 앞으로 부동산 불황으로 미분양 터지기 때문에 조합원 분양받으면 추가분담금 폭탄맞고 알거지 된다면서 끝까지 현금청산을 선택했던 사람들이다. 그런데 부동산 경기가 좋아지니까 이제와서 안면 바꾸고서 알박기하면서 현금청산금액의 2배를 내놓으라고 생떼를 쓰고 있는거다. 만약에 저삼들 예상대로 부동산 불황이 닥쳤다면 저 현금청산자들은 군소리 없이 현금청산금액을 받고 퇴거하면서 조합원들을 비웃었을거다. 근데 저들과 전철협의 예상과는 정반대로 부동산 시장이 좋아져서 프리미엄이 붙으니깐 이제와서 말도 안되는 웃돈을 요구하면서 알박기로 버티는 거다. 현상황은 전철협과 정치선동꾼들의 선동질에 속아 놀아난 저들의 바보같은 선택에 따른 결과일 뿐이다. 그 결과를 이제와서 거부하고 자신의 애초의 선택과 다른 결과를 요구하는 것은 망상이고 헛된 욕심일 뿐이다. 선택은 본인들이 했고, 조합은 두번이나 그 선택을 바꿀수 있는 기회를 줬지만 본인들이 끝끝내 거부했다. 그 결과가 지금 나타난거다. 본인들의 선택인만큼 받아들이는 길 밖에 없다. 자고로 머리가 나쁘면 몸이 고생인 법이다. 그런데 여기서 왜 인권이 나오나? 이건 철저하게 돈문제다! 우리집에도 뉴타운 초기에 비대위들이 찾아와서 현금청산자로 돌아서면 감평가의 2배를 받게 해준다고 몇번이나 말도 안되는 얘기로 꼬드기더라. 저건 그놈들의 그런 거짓말에 속은 댓가다? 추가분담금 폭탄 협박에 속고, 현금청산금 2배 준다는 허황된 거짓말에 또 속았던 이 멍청한 사람들아! 노동당 정치선동꾼들까지 불러들이면 수억을 더 타낼거 같으냐? 그래봐야 자신들의 희망고문으로 고통이 더 길어질 뿐이다. 조합원들은 이미 저 3가구 때문에 6개월 분양 연기로 70억이란 엄청난 금융이자를 지불했다. 알박기들한테 따로 수십억을 들여서 비용을 이중지불할 여유도 이유도 없기 때문에 강제집행은 필히 할수밖에 없다. 삭제
2 1
댓글의 댓글달기 0 리스트보기
1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