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4월20일fri
기사최종편집일  최종뉴스편집일
비마이너로고
news
뉴스상세검색 버튼
기사등록 기사제보
전체메뉴 펼침

장애계-정부 민관협의체 더보기
소년, 섬에 갇히다 더보기

기고
더보기
칼럼
더보기
기자칼럼
더보기

“보수 개신교와 한국당의 ‘인권조례 죽이기’, 결코 ‘승리’ 아냐”
청암재단, 공공화 넘어 전국 최초 ‘자발적 시설 폐쇄’한다
‘장애인 감염병 안전대책’ 법원 조정안 거부한 복지부
또다시 반복된 사회적 죽음..."복지 시스템 땜질 말고 근원적 수리 필요"
“대통령 개헌안, 장애인 권리의 마지노선… 후퇴는 안 돼”
개정 근로기준법 시행 앞두고 활동지원노조 “실제 쉴 수 있는 권리 보장하라”
턱에 막힌 장애인 접근권…“1층에 들어가고 싶다” 차별구제 소송 제기
‘10년 내 장애인시설 완전 폐지’ 서울 장애계 지방선거 대응 본격화
공공일자리 1만개 TF, 논의는 다시 원점으로
420대구공투단, '장차법 시행 10년' 맞아 차별사례 66건 집단 진정
장애인건강주치의제도, 첫 단추부터 틀어졌다
증평 모녀 사건에 시민사회단체 “턱없이 낮은 복지 선정 기준, 현실에 맞게 바꿔야”



비마이너의 아름다운 유혹, 독자 인터뷰 비마이너의 아름다운 유혹, 독자 인터뷰 더보기
해외뉴스 해외뉴스 더보기
복지예산 삭감 이어온 영국, 서비스 이용...
뉴질랜드 인권위, '시설은 학대의 공간'......
미국에서 벌어지고 있는 장애인운동 탄압...
인터뷰 인터뷰 더보기
‘손이 덜 가는 아이’ 어떤 비장애 형제·...
‘손이 덜 가는 아이’ 어떤 비장애 형제·...
‘통진당’ 낙인찍어 인권위원 낙마시킨 ...
최인기의 두개의 시선 두개의 시선 더보기
로사이드 따끈따끈 오늘의 창작 따끈따끈 오늘의 창작 더보기
Beminor SNS 비마이너 페이스북비마이너 트위터비마이너 텔레그램
참세상 새창으로 열기 레디앙 새창으로 열기 인권오름 새창으로 열기 일다 새창으로 열기 참소리 새창으로 열기 뉴스민 새창으로 열기
100명의 후원자를 모집합니다.

 2018년 월 최저임금은 1,574,000원, 2017년보다 22만1천원이 올랐습니다. 비마이너 상근인력 5명의 최저임금 상승분을 감당하기 위해서는 월 100만원의 추가 재정이 필요합니다. 

비마이너 기자들이 맘졸이지 않고 최저임금을 받을 수 있도록 여러분의 정기후원으로 지켜주세요! 

아래 왼쪽 정기후원신청하기, 오른쪽 신입기자독자편지보기 정기후원신청하기 신입기자 독자편지 보기
하루동안 이 창을 열지않음. 창닫기